가끔씩 툭하고 러시아어로 부끄러워하는 옆자리의 아랴 양

가끔씩 툭하고 러시아어로 부끄러워하는 옆자리의 아랴 양

Turn Off Light
Auto Next

줄거리:

「И на меня тоже обрати внимание.」
「어, 뭐라고 한 거야?」
「별거 아냐. 【이 녀석, 진짜 바보네】 하고 말했어.」
「러시아어로 독설 날리지 말아줄래?!」
내 옆자리에 앉은 절세의 은발 미소녀, 아랴 양은 의기양양한 미소를 지었다.
하지만, 사실은 다르다.
방금 그녀가 말한 러시아어는 【나도 좀 신경 써줘】란 의미다!
실은 나, 쿠제 마사치카의 러시아어 리스닝은 원어민 레벨이다.
그런 줄도 모르고, 오늘도 달콤한 러시아어로 애교 부리는 아랴 양 때문에 입가가 쉴 새 없이 실룩거리는데?!
전교생이 동경하는 초 하이스펙 러시안 여고생과의 청춘 러브 코미디!

Leave your comment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필드는 *로 표시됩니다